[기사입력일 : 2020-06-22 10:17]

‘자전거 가해’ 교통사고 5·6월에 빈번




‘자전거 가해’ 교통사고 5·6월에 빈번
평택시, 최근 5년간 연평균 50건 발생
자전거 교통사고, 전년대비 8% 증가
안전수칙·교통규칙 준수 생활화해야

 


지난해 관내에서 발생한 ‘자전거 가해’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총50건으로 확인됐다. 전년(2017년)대비 8%가량 증가한 수치다.

 

야외활동 하기 좋은 5월과 6월에 자전거 이용이 많아지면서 교통사고 발생률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해 보인다.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의 교통사고분석시스템(TAAS)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전국에서 발생한 자전거를 타면서 타인에게 피해를 주는 ‘자전거 가해운전자 교통사고’발생건수가  5633건에 이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2018년 4771건에 비해 약 18.1% 증가한 수치다. 사망자수는 2019년 79명으로 2018년 91명 대비 1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이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자전거 가해운전자는 연령별로 61세 이상이 30%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고, 13세~20세가 18%로 뒤를 이었다. 또, 교통사고의 원인은 음주나 주행 중 휴대전화를 사용 등 안전수칙 위반이 대부분(63.5%)이었다.

 

최근 3년간(2017~2019년) 발생한 ‘자전거 가해’ 교통사고는 총 1만6063건으로 월별로는 3월부터 꾸준히 증가해 6월에 1959건(12.2%)으로 가장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5월과 9월(각 1744건, 10.9%), 10월(1716건, 10.7%) 순으로 발생 건수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범위를 평택지역으로 좁혀보면, 최근 3년간 발생한 ‘자전거 가해’ 교통사고는 총 153건에 이른다. 월별로는 5월·8월·11월에 각 19건으로 발생빈도가 가장 높았고, 6월에는 14건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자전거 이용이 늘어나는 5월부터 9월까지 사고발생건수가 상대적으로 많았다.

 

자전거는 경제적이고 친환경적인 근거리 이동수단이자, 건강 증진을 위한 레저 스포츠로 각광 받고 있다. 올해 들어서는 코로나19 여파로 공유 킥보드와 자전거 사용이 늘어나 자전거 인구 또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자전거를 안전하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출발 전 안전 점검을 확실히 하고△안전 복장을 갖춘 후 △관련 법규와 규칙을 따라야 한다.

 

출발 전에는 몸에 맞게 안장·핸들·페달을 조정하고, 체인·브레이크·타이어 등에 이상이 없는지 점검 해야 한다. 야간 자전거 이용 시에는 전조등과 후미등을 켜고 되도록 밝은색 옷을 착용해야 한다.

 

주행 시에는 자전거 도로를 이용해야 하며 자전거 도로가 없는 곳에서는 도로의 우측 가장자리로 통행함이 원칙이다. 버스전용차로가 있는 경우 버스전용차로를 제외한 가장 우측 차로를 이용해야 한다. 방향전환, 진로변경 시에는 손으로 방향을 지시하고, 노면에 표시된 안전속도를 준수해야 한다.

 

자전거를 차로에서 이용할 경우 교차로 통행 시에도 주의가 필요하다. 교차로 진입 30m 앞에서부터 수신호로 진행방향을 알리고, 속도를 줄이며 통과해야 한다. 좌회전 시에는 직진 신호에 따라 직진한 뒤 다음 신호에 다시 직진을 하는 방법으로 통행하며, 신호등이 없는 교차로에서는 좌·우 안전을 확인하고 주변 차량에 주의하며 넓게 좌회전한다.

 

자전거는 도로교통법상 ‘차’로 정의하고 있으므로 음주운전은 금물이다. 음주 상태에서 자전거를 운전할 경우 주의력 분산, 반사신경 둔화, 부주의 등으로 교통사고 위험성이 증가하니 반드시 삼가야 한다. 자전거 음주운전은 도로교통법 제44조에 따라 혈중알코올농도 0.03% 이상인 경우 범칙금 3만 원, 음주측정 거부 시 범칙금 10만 원이 부과된다.

 

한편, 공단은 안전한 자전거 이용을 위한 안전수칙을 소개한 영상을 온라인 교육 플랫폼인 ‘도로교통공단 이러닝 센터(trafficedu.koroad.or.kr)’ 및 공단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제공하고 있다.

 

강길모 기자




[기사입력일 : 2020-06-22 10:17]







문화
포토동영상
 
 
 
 
상호 : 평택조은뉴스 / 발행인, 편집인 : 강길모 / 등록일 : 2012년 7월17일
주소 : 경기도 평택시 이충동 448-10 / 등록번호 : 경기아50243 / TEL : 031-668-9600 copyright(c) 2011 평택조은뉴스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