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일 : 2021-03-23 10:07]

평택시민,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분야에 가장 민감




평택시민,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분야에 가장 민감

 

평택시, ‘환경정책 시민인식 여론조사’ 결과 발표

환경정책에 대한 시민홍보 부족…대안 마련해야

 

Q. 평택시민이 선호하는 환경정책은?

05e1e1c2e01472ec10139254aa7f5b23_1616380
 

쓰레기처리 폐기물 정책 17.1%

미세먼지 저감 정책 13.8%

나무심기 녹지 정책 12.6%

맑은 물 정책 10.6%

평택시가 추진하는 다양한 환경정책들 가운데 평택시민이 꼽은 첫 번째는 쓰레기처리 폐기물 정책이다. 이번 여론조사를 통해 가장 잘 추진되고 있는 평택시 환경정책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시민들은 쓰레기처리 폐기물 정책을 17.1%가 선택했다. 이어 미세먼지 저감 정책이 13.8%, 나무심기 녹지정책 12.6%, 맑은 물 정책 10.6%, 기타 정책 3.7% 순으로 나타났다. 다만 잘 모른다는 응답이 전체의 42.2%로 나타나 평택시의 환경정책에 대한 시민홍보가 다소 부족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지역별로는 진위·서탄면과 지산·송북·신장1·2동지역 주민들이 쓰레기처리 폐기물 정책에 대해 41.3%로 가장 잘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는 20대 이하에서 21.9%로 쓰레기처리 폐기물 정책을 가장 잘 인식하고 있는 반면 50대는 17.7%로 인식률이 가장 낮았다.  

  

Q. 강화 또는 시급히 해결해야 하는 환경정책은?

05e1e1c2e01472ec10139254aa7f5b23_1616380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분야 30.6%

재활용 등 폐기물 처리분야 26.4%

하천수질개선 등 수질분야 17.0%

악취·소음 분야 9.2%

평택시의 환경정책 중 우선적으로 필요하거나 강화시켜야 할 환경정책분야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분야’가 30.6%로 강화 또는 시급히 해결해야 할 정책이라고 꼽았다. 이어 재활용 등 폐기물 처리분야 26.4%, 하천수질개선 등 수질분야 17.0%, 악취나 소음분야 9.2%, 기타 분야 5.3%, 잘 모른다는 응답이 6.2%로 나타났다. 

거주 지역별로는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분야를 응답한 곳은 비전1·2동·용이동이 46.3%로 가장 높았다. 진위·서탄면과 지산·송북·신장1·2동이 29.2%로 가장 낮았다. 

연령별로는 30·40대가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분야에 대한 환경정책을 강화해야 한다는 필요성에 큰 공감을 나타냈다.

 

Q. 미세먼지 저감 정책사업 평가는?

05e1e1c2e01472ec10139254aa7f5b23_1616380
 

나무심기 등 도시숲 조성사업 23.1%

수소전기차 등 친환경 수송사업 18.1%

평택항 미세먼지 저감사업 13.0%

미세먼지 저감 공동협의회 등 대외협력사업 7.7%

평택시가 지역 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추진하는 다양한 정책 중 가장 잘 진행되고 있는 사업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시민 23.1%가 나무심기 등 도시숲 조성사업을 꼽았다. 노후 경유차 저공해 및 수소전기차 등 친환경 수송사업이 18.1%로 뒤를 이었고, 평택항 미세먼지 저감사업 13.0%, 미세먼지저감 공동협의회 등 대외협력사업 7.7%, 기타 정책사업 5.7% 순이었다. 하지만 잘 모른다는 답변이 32.5%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4. 낚시금지구역 지정에 대한 주민의견은?

05e1e1c2e01472ec10139254aa7f5b23_1616380
 

낚시금지구역 지정 찬성 83.8% vs 반대 9.2%

최근 수질오염과 쓰레기 무단투기 등이 문제가 되고 있는 진위·안성천과 평택호 주변 환경개선을 위해 낚시행위를 일부지역에서만 허용하고 나머지 구역에서는 금지하려 하는데 이에 대한 시민의 의견은 찬성 83.8%, 반대 9.2%로 나타났다. 잘 모른다는 응답은 7.0%였다. 

    

Q. 쓰레기처리 규제에 대한 주민의견은?

05e1e1c2e01472ec10139254aa7f5b23_1616380
쓰레기처리 규제 찬성 82.9% vs 13.2%

코로나19로 인해 일회용품 사용량이 급증하면서 쓰레기처리 문제가 대두되고 있다. 평택시가 강력한 처벌 및 규제가 포함된 쓰레기 처리방안 정책을 시행하는 것에 대한 시민의 견해는 전체적으로 찬성 82.9%, 반대 13.2%, 잘 모른다는 의견은 4.0%였다. 지역별로는 비전1·2, 용이동이 86.6%로 가장 높은 찬성률을 보였다. 연령대는 40대에서 찬성한다는 의견이 90.0%로 높게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평택시가 (주)조원씨앤아이에 의뢰해 2021년 2월말 주민등록인구현황에 따라 성별, 연령별, 지역별 비례할당 후 무작위로 추출한 평택시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1,000명(유선 483명, 무선 517명)을 대상으로 유선RDD/무선RDD 기반 DB를 활용해 ARS로 3월 13일부터 14일까지 2일간 진행했고 응답률은 3.6%이다. 표본오차는 ±3.1%p로 95% 신뢰수준을 갖는다.

강길모 기자​ 

 



[기사입력일 : 2021-03-23 10:07]







문화
  • 여행
  • 맛집
  • 생활정보
  • 단체탐방
  • 포토동영상
  • 포토뉴스
  • 동영상뉴스
  •  
         
    상호 : 평택조은뉴스 / 발행인, 편집인 : 강길모 / 등록일 : 2012년 7월17일
    주소 : 경기도 평택시 이충동 448-10 / 등록번호 : 경기아50243 / TEL : 031-668-9600 copyright(c) 2011 평택조은뉴스All Rights Reserved.